About the author

이현재 신북초 학생기자

이현재 신북초 학생기자

이현재 신북초 학생기자는 서울교육방송 어린이 방송기자단(1기) 교육을 받고 있으며, 학생기자로 활동하고 있다.

One Comment

  1. 이용일

    이현재 기자님이 말씀해 주시니 머리에 쏙쏙 들어 옵니다. 알찬 설명입니다. 잘 구운 소고기에 갓 지은 더운 밥 한 술하고 싶은 마음이 드네요. 그리고, 현재의 정치 상황과 연결시킨 좋은 예를 제시해 주셨네요. 내용 감사합니다.

    Reply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서울교육방송 | 서울 동대문구 답십리로 68길 57 | 사업자등록번호 778-93-00236 | 교육연구업(41류) 특허 출원번호 제41-2016-0005279 | 서울아02030 | 등록 및 발행 2012.03.19 |발행인/편집인 : 張昌勳 | 1661-4361 | Email : mustcan@naver.com |청소년 보호 책임자 : 張昌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