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the author

장창훈 보도국장

장창훈 보도국장

서울교육방송 보도국장 장창훈입니다. 책설계가로 불립니다. 학생들을 위한 참신한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구글무료다운로드 1위 작가이며, 프로필 관리사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학교홍보 취재요청은 010-9688-7008로 부탁드립니다. / 서울교육방송 학교 대표기자단을 모집합니다. Email : mustcan@naver.com

One Comment

  1. 서정현

    촛불혁명으로 새로운 세상이 오지 않듯?
    촛불혁명은 칼을 들지 않았습니다.
    누군가 칼을 들어서 싸웠기 때문에 2017년 칼을 들지 않아도 혁명이 가능한 세상이 되었습니다.
    탐관오리의 죄를 벌할 수 있도록 동학농민혁명 이후 법이 다듬어져왔기 때문입니다.
    모든 일은 과정입니다. 촛불혁명은 분명한 터닝포인트입니다.
    중국과 미국이 1970년대 손을 잡기(수교조약 체결)까지 7년여가 걸렸습니다.
    1,2년의 조삼모사의 시각으로 세상을 보면,
    세상은 한없이 허무하고 바뀌지 않고 지루할 뿐입니다.
    십년, 백년, 우주의 시각으로 봐야겠지요.
    좀더 넓고 깊게 세상을 봐주시면 좋겠습니다.
    (나의 개혁이 우리의 개혁과 함께 동시에 가는 게 옳은 거 아닐까요?
    나의 개혁 뿐이라면 한계가 있고
    우리의 개혁 뿐이라면 각각의 의견이 무시될 테니까요.)

    Reply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서울교육방송 | 서울 동대문구 답십리로 68길 57 | 사업자등록번호 778-93-00236 | 교육연구업(41류) 특허 출원번호 제41-2016-0005279 | 서울아02030 | 등록 및 발행 2012.03.19 |발행인/편집인 : 張昌勳 | 1661-4361 | Email : mustcan@naver.com |청소년 보호 책임자 : 張昌勳